Sunday, March 7, 2021
winnipeg

5°C
 

캐나다 입국시 COVID-19 음성 테스트 결과 제출 의무화

위니펙 공항 관계자들은 연방정부를 대상으로 캐나다에 도착하는 여행자들에 대해 신속 COVID-19 테스트를 실시하도록 로비를 했지만, 오타와는 다른 결정을 했다고 프리 프레스가 보도했다.

12월 30일, 연방정부는 캐나다에 입국하는 사람들에게 도착 3일전에 실시한 PCR (유전자 검출, polymerase chain reaction) 음성 테스트 증명서를 요구할 예정이라는 계획을 발표했다. PCR 검사는 면봉으로 코 또는 입에서 분비물을 채취하여 바이러스를 검출하는 방법이다.

연방정부는 언제부터 실시할 것인지에 대해서는 말하지 않았지만, 세부사항을 곧 발표할 것이라고 했다. 이 조치는 2주간의 자가격리에 추가되는 요건이다.

연방정부의 발표에 대해, 위니펙 공항의 관계자는 Winnipeg Airports Authority (WAA)가 선호하는 방법은 아니지만, 더 많은 사람들이 여행할 수 있도록 유도할 수 있을 것으로 본다고 했다.

Winnipeg Airports Authority의 Tyler MacAfee 부사장은 “위험을 줄이기 위해 최선을 다한다는 것이 중요하다.”고 했다. WAA는 팬데믹으로 공항 이용객이 90 퍼센트나 줄었고 이로 인해 직원을 해고해야만 했다.

관련기사: 위니펙 공항을 살리고 있는 항공화물과 제3자 컨설팅

MacAfee 부사장은 12월 30일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연방정부가 선택한 결정이 흥미롭다.”고 하면서 도착 승객을 대상으로 테스트를 실시하는 방법으로 여행 제한을 완화하는 국가들도 있다고 했다.

WAA는 캘거리 공항에서 실시하고 있는 파일럿 프로젝트를 채용하도록 연방정부에 로비를 했었다. 캘거리 공항은 다른 테스트 방법을 사용하여 캐나다로 입국하는 사람들의 자가격리 기간을 절반으로 줄였다.

신속 테스트가 전염성이 강한 코로나 바이러스 보균자를 찾아내기는 하지만, PCR 테스트에 비해 정확성은 떨어지는 편이다. 캘거리에서는 입국자를 대상으로 14일 자가격리 대신에 두 번 (도착 그리고 1주일 후)의 신속 테스트를 실시하여 음성으로 판정될 경우에 정상적인 활동을 하도록 하는 방법을 사용하고 있다.

연방정부의 Bill Blair 장관 (Public Safety 담당)은 12월 30일 설명에서 위니펙의 제안은 연방정부가 초점을 두는 것이 아니라고 했다.

Blair 장관은 기자들에게 “솔직하게 말해, 우리는 증거와 데이터 그리고 퍼블릭 헬스가 인정할 경우에만 그런 조치를 취할 것이다.”고 했다.

장관은 “오늘 우리가 이야기하는 것은 다른 내용이다. 비행기에 탑승하기 전에 사전 테스트를 추가해야 한다는 것이다.”고 했다.

연방정부의 발표에 대해 야당인 Conservatives에서는 3일이 도착 또는 탑승 기준을 말하는 것인지 그리고 테스트 없이 비행기를 이용하려는 고객 등등에 대한 세부적인 내용이 없는 것이 문제라고 했다. Conservatives의 Michelle Rempel 의원 (MP for Calgary North Hill)은 “구체적 내용이 없는 발표는 무책임한 것이다.”는 비난을 하기도 했다.

MacAfee 부사장은 유럽과 카리브해 연안의 일부 국가들은 비행기 탑승 전에 PCR 음성 테스트 결과를 요구하기도 한다고 했다.

여행업계에서는 COVID-19 감염자 중에서 아주 적은 숫자가 여행과 관련이 있다는 주장을 하고 있기는 하지만, 증명이 어렵기 때문에 그런 숫자가 나올 수도 있다는 전염병 학자들도 있다.

MacAfee 부사장은 “연방정부의 조치를 여행 방해로 볼 것이 아니라, 여행이 안전하다는 것을 강조하기 위한 테스트 그리고 프로토콜로 받아들일 필요가 있다.”고 했다.

미국을 포함한 일부 국가에서는 입국자를 대상으로 음성 테스트 결과를 요구하고 있다. 최근 영국과 남아프리카 공화국에서 변종 바이러스가 검출되면서 국경 이동자들을 통한 바이러스 확산에 대한 우려가 높아지고 있기도 하다.

연방정부는 캐네이디언들에게 COVID-19 확산을 줄이기 위해 불필요한 여행을 자제하고 집에 머물러 있으라고 요청하면서, 동시에 캐네이디언이 캐나다를 떠나거나 재입국하는 하는 것을 막을 수 없다는 점도 인정했다. (E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