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April 15, 2021
winnipeg

-1°C
 

위니펙 부동산 시장의 지속적인 상승세를 예상한 2021 Market Insight 세미나

지난해 봄, 팬데믹으로 세계 경제가 멈추었을 때, 많은 부동산 그리고 경제 전문가들은 주택시장이 무너질 것이라는 예측을 내 놓았다.

그러나 결과는 예측과 완전히 다른 모습이었다.

예상치 못한 수요의 증가는 위니펙과 캐나다 전국의 부동산 시장에서 기록적인 거래량과 금액을 달성하도록 유도했다.

Winnipeg Regional Real Estate Board (WRREB)가 2월 3일 온라인으로 주최한 2021 Market Insight (2020 Real Estate Market Recap/2021 Outlook) 세미나에 제시된 자료에서도 안정적으로 유명한 위니펙 부동산 시장을 수요 증가가 무너뜨린 것으로 나타났다.

관련기사: Winnipeg Regional Real Estate Board로 이름을 변경한 Winnipeg Realtors Association

WRREB의 Peter Squire 부사장과 Canadian Real Estate Association의 Shaun Cathcart 수석 이코노미스트는 이런 트랜드가 올해도 계속되지 않을 것으로 믿어야 할 증거가 어디에도 없다고 했다.

특히, 단독주택은 계속적으로 많은 거래량을 기록할 것이라고 하면서, 유례없는 낮은 재고량을 기록하고 있다고 했다.

Cathcart 수석은 “통계자료 중에서 어느 것도 속도가 낮아지고 있다는 징후를 보이지 않고 있다.”고 하면서 “더 극심해지고 있다.”고 했다.

온라인으로 진행된 프레젠테이션에서 Squire 부사장은 지난해의 경우에 경제가 다시 개방되고, 부동산 중개인들이 오픈 하우스를 개최할 수 있었던 5월부터 변화가 시작되었다고 설명했다.

그는 6월부터 “체크-마크 (✓)” 모양의 급격한 회복이 진행되었는데, 이런 추세가 하반기 내내 계속되었다고 했다.

Cathcart 수석은 “대부분의 사람들은 바이러스 감염을 피하기 위해 사무실, 학교 그리고 체육관 대신에 집에서 시간을 보내야 했다. 그래서 사람들은 더 넓은 공간을 필요로 했다.”고 했다.

Bloomberg Nanos가 실시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매우 낮은 이자율로 인해 캐네이디언들은 부동산 가치에 대해 매우 긍정적으로 평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렇기 때문에 수요 증가는 논리적으로 이해할 수 있지만, 공급 부족은 쉽게 이해할 수 없다.

위니펙을 비롯하여 캐나다 전역의 부동산 시장은 여전히 낮은 주택 재고량을 보이고 있다. Squire 부사장은 “공급이 부족하기 때문에 판매자 중심의 시장이 형성되는 것이다.”고 했다.

Squire 부사장은 “지난해 1분기에는 이전 연도에 비해 재고량이 12 퍼센트나 많은 상태로 출발했다. 당시에는 완전히 구매자 중심의 시장이었다.”고 했다.

연중 가장 바쁜 3월 중순에 사회적 거리두기가 시작되면서 봄 시장은 거의 사라져버렸다. 지난해 2분기 매출은 30 퍼센트가 줄었지만, 신규 리스팅은 42 퍼센트나 감소했다는 것이 WRREB의 설명이다.

그러나 6월부터 매월 신기록을 수립했다. 그 결과로 금액면에서 4.9 빌리언 달러를 기록하여 2019년 대비 21 퍼센트 (1992년 이후로 전년 대비 비교에서 최대 증가) 또는 1 빌리언 달러 증가 그리고 거래량에서는 17 퍼센트나 늘어나는 기록을 세웠다.

많은 주택들도 리스팅 금액 이상으로 거래되었다. 2019년에는 18퍼센트가  리스팅 가격 이상으로 거래되었지만, 2020년에는 28 퍼센트였다.

반면에, 2020년 말 기준으로 액티브 리스팅 숫자는 2019년에 비해 38 퍼센트나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이것은 캐나다 전역의 공통적인 현상이었다. 수요는 늘어나고 공급이 줄어든 상황이었기 때문에 가격이 높아지는 것은 당연한 것이었다.

Cathcart 수석은 위니펙의 주택가격이 광역 토론토 지역의 일부 커뮤니티처럼 30퍼센트 이상 급격한 상승을 보이지는 않았지만, 5 퍼센트 정도 인상된 것으로 나타났다고 했다.

Squire 부사장은 2021년에도 이런 추세는 계속될 것이라고 하면서, 최근의 통계가 이것을 말한다고 했다.

2021년의 1월 실적을 지난해 1월과 비교해 보았을 때, 거래량은 28 퍼센트 늘었고, 금액적으로 38 퍼센트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신규 리스팅은 15 퍼센트 감소한 것으로 파악되었다.

 

출처: Winnipeg Regional Real Estate Board
출처: Winnipeg Regional Real Estate Board

 

 

 

 

 

 

 

2021년 1월 주택 유형별 거래 현황 요약

  Detached Attached Condominiums
Active Listing 917 121 512
Sales 617 76 123
Average Price 352,185 277,109 224,338
Average sq ft 1,383 1,319 1,043

(출처: Winnipeg Regional Real Estate Board)

 

올해 1월말 기준으로 전체 리스팅 숫자는 2020년 1월말과 비교하여 40퍼센트나 줄어든 상태이다.

WRREB의 2021 Market Insight 강연자들은 백신 공급량이 늘어나면서 사람들의 움직임 많아져야 리스팅 숫자가 늘어날 것으로 예상했다.

Squire 부사장은 올해 위니펙 지역의 단독주택 거래량이 12,000건 그리고 평균가격은 350,000 달러에서 360,000 달러 사이를 예상한다고 했다. 그는 콘도미니엄 가격은 240,000 달러에서 245,000 달러 범위로 상승할 것으로 전망했다.

보수적인 예측을 하는 것으로 명성이 높은 WRREB의 Squire 부사장은 MLS (multiple listing service) 등록 기준으로, 올해 거래 금액이 5 빌리언 달러를 넘어설 것으로 예상된다고 했다. (출처: Winnipeg Regional Real Estate Board)

 

관련기사: 판매가 급증했던 2020년 매니토바 부동산 시장 그러나 2021년은?

관련기사: 2021년 주택가격 9 퍼센트 상승을 예상한 Canadian Real Estate Association

관련기사: 2021년 캐네이디언 주택가격 5.5 퍼센트 상승을 예상한 Royal Le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