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정부 가이드라인 내에서 세금을 인상하려는 스쿨 디비전

Pembina Trails와 Louis Riel 스쿨 디비전은 주정부가 가이드라인으로 제시한 2 퍼센트 범위 내에서 교육세 (재산세에 합산)를 인상하는 내용의 예산안 초안을 공개했다. 그러나 두 스쿨 디비전 모두 자연적으로 상승하는 비용을 충당하기 어렵다는 말을 하고 있다.

Pembina Trails는 예산을 맞추기 위해 부교육감 한 명의 자리를 없앴으며, 교실 밖에서 학생과 교사들에게 도움을 제공하던 컨설턴트, 도서관 담당, 리소스 담당 그리고 EAL(English as Additional Language) 담당과 같은 교사의 업무장소를 교실로 재배치하는 것도 포함하고 있다.

Pembina Trails 스쿨 디비전은 주정부가 요구하는 2 퍼센트 이내의 인상을 준수하기 위해 35개 학교에서 사용하는 프로그램을 소셜 미디어에 저장하여 활용하는 방법으로 전체 매니지먼트 비용의 15 퍼센트를 줄이기로 했다.

Pembina Trails의 Ted Fransen 교육감은 “우리는 한 해에 500명 정도의 학생이 늘어나고 있다. 대부분이 EAL 학생들이다.”고 했다. 2월 11일에 주정부는 2019년에 매니토바로 18,905명이 이민을 왔는데, 이 숫자는 최근에 가장 많은 숫자라는 보도자료를 냈었다.

관련기사: 이민자에 숫자에 대한 잘못된 보도자료를 내자 곧바로 지적당한 주정부

Fransen 교육감은 프리 프레스와의 인터뷰에서 “물론, EAL 교사들의 숫자도 늘어났다. 그들은 현재보다 더 많은 숫자의 학생들을 지도해야 할 필요가 있다.”고 했다. 그는 “서비스 수준이 줄어든다는 것을 말하는 것일까? 나는 포지션이 줄어들면, 예전과 동일한 수준의 일을 할 수 없다는 것이 공정하다고 생각한다. 우리는 다른 방법을 찾아야 한다. 다른 프로그램에서 동일한 문제가 발생할 것이기 때문에 우리는 균형을 맞출 방법을 찾아야 한다.”고 했다.

그는 스쿨 디비전에 있는 15,000명 이상의 학생들이 개인적 그리고 지적으로 성숙하도록 도와 졸업을 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그들의 주요임무라고 했다. Pembina Trails는 교육세 1.2 퍼센트 인상을 예정하고 있는데, 이는 주택 소유자에게 평균 27 달러가 인상되는 셈이다. 스쿨 디비전의 2020-21년 제안된 예산은 181 밀리언 달러이다.

Louis Riel 스쿨 디비전도 예산안 초안으로 교육세 1.12 퍼센트 인상을 가정하고 있는데, 이는 평균 주택가격인 343,700 달러를 기준으로 22.56 달러가 인상되는 셈이다. 주정부의 지원금은 전년도에 비해 0.9 퍼센트 삭감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스쿨 디비전은 보도자료를 통해 2020-21년도에 216명의 학생이 늘어나 16,004명의 학생이 있다는 것을 고려한다면, 매니지먼트 비용 자연 증가분을 커버하기 어려운 수준이라고 했다. Louis Riel의 제안된 예산은 196 밀리언 달러이다. (Staff)

출장비 지출이 가장 많은 Louis Riel School Divis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