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돈농가를 위한 보험상품 개발

연방정부는 양돈농가를 위한 보험연구에 자금을 지원하기로 했다.

매니토바 양돈업계는 지난 10년간 새로운 축사건설 중단, 미국과의 무역 마찰, 수 천 마리의 새끼 돼지를 죽인 질병 발생 그리고 중국의 수입금지와 같은 난제들을 극복해야 했었다. 그러나 양돈업계는 이런 사태를 겪으면서 더 강해질 수 있는 방안을 찾고 있다.

지난해 11월에는 4개월간 유지되어 오던 중국의 캐나다산 돼지고기 수입중단 조치가 해제되었다. 그리고 지난해 매니토바에서 중국으로 수출된 돼지고기는 200 밀리언 달러였다. 지난 몇 년간 돼지 전염성 설사병을 비롯한 질병으로 매니토바에서 400,000 마리의 돼지들이 죽었다. 현재 매니토바에는 돼지와 관련한 질병이 없지만, 업계에서는 다른 질병이 언제라도 발생할 수 있기 때문에 리스크-매니지먼트를 위한 툴을 개발하고 있다.

관련기사: PEDV로 인해 고통을 겪고 있는 매니토바 양돈농가

2월 13일, 연방정부의 Marie-Claude Bibeau 장관 (Agriculture 담당)은 매니토바 양돈농가들이 질병발생으로 손해를 입을 경우에 도움을 줄 수 있는 보험상품을 연구하는데 500,000 달러를 지원한다는 발표를 했다.

예를 들면, 현재 북미에는 없지만, 아프리카 돼지 열병은 중국과 아시아 시장에서 큰 혼란을 초래하고 있다. Stonewall에서 양돈농가를 운영하는 Manitoba Pork의 George Matheson 회장은 정확한 정보를 확보하기는 어렵지만, 그 질병으로 중국에서는 200 밀리언 마리의 돼지가 죽은 것으로 안다고 했다. 전세계 돼지는 연간 약 1.5 빌리언인데, 그 중에서 약 절반이 중국에서 생산된다. Matheson 회장은 “전세계 생산량의 15 퍼센트를 잃은 것이다.”고 하면서, “대단히 높은 숫자이다.”고 했다.

관련기사: 돼지 콜레라에 신경을 쓰고 있는 캐나다

Manitoba Pork의 Andrew Dickson 제너럴 매니저는 보험제품을 개발하는데 약 2년정도의 연구기간이 필요할 것이며, 캐나다 가금류 산업이 조류 독감을 비롯한 다른 질병으로부터 피해를 입었을 때 보험으로 보호를 받을 수 있는 대책을 마련하는데 도움을 준 업계의 전문가로부터 의견을 들을 것이라고 했다.

Dickson 매니저는 “우리는 연구하고, 모델을 개발해야 한다.” 하면서 “우리는 보험료와 보상의 범위 그리고 전국적으로 확대 적용할 경우에 어떤 것이 필요한지를 결정해야 한다.”고 했다.

매니토바는 캐나다 최대 규모로 연간 8 밀리언 마리의 돼지를 가공한다. 지난해에는 1 빌리언 달러에 달하는 물량이 수출되었는데, 그 중에서 절반이 일본으로 갔다. 지난해, 중국과의 무역분쟁으로 4개월간 수출이 중단되는 일이 발생하기는 했음에도 200 밀리언 달러가 수출되었다. Dickson 매니저는 올해 중국으로의 수출 물량을 확정할 수는 없지만, 200 밀리언 달러는 넘어설 수 있을 것으로 본다고 했다.

매니토바에 있는 두 (브랜든에 있는 Maple Lead Foods, 니파와에 있는 HyLife Foods)곳의 대형 가공시설은 캐나다 농-식품 산업의 모델이다. 매니토바에서 생산한 돼지고기의 약 90 퍼센트는 해외로 나간다. 업계는 트럭 운전사, 수의사, 돼지 사료 공장 산업, 농장 그리고 가공공장 근로자를 포함하여 약 14,000개의 일자리를 창출하고 있다. (Marion Street에 있는 Maple Leaf Foods 공장은 캐나다에서 판매되는 햄의 약 절반을 생산한다.)

Canadian Pork Council 회장이면서 Manitoba Pork의 부회장인 Rick Bergmann씨는 “양돈산업은 우리의 큰 경제 엔진이며, 대부분을 수출에 의존하고 있다. 우리는 농장을 안정적으로 운영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바라고 있는데, 이것은 소비자에게 안전한 제품을 제공하는 것에도 관련이 있다.”고 했다. 그는 업계를 위한 보험상품 컨셉트가 인기를 끌고 있다고 하면서, “오늘날에는 다양한 종류의 보험상품이 있다. 우리에게 맞는 보험상품이 있어야 한다.”고 했다.

Dickson 매니저는 올해 모든 것이 예상대로 진행될 경우에 중국과 일본으로 700 밀리언 달러, 미국으로 220 밀리언 달러, 멕시코로 80 밀리언 달러 그리고 한국으로 50 밀리언 달러의 수출을 기대한다고 했다. 그는 “업계는 언제나 최대한 노력을 하고 있지만, 때로는 장애물이 등장하기도 한다.”고 하면서 “만약에, 특별한 일이 발생하지 않는다면, 우리는 제법 좋은 한 해를 보낼 수 있을 것으로 본다.”고 했다. (Staff)